티스토리 뷰

반응형

 

 

서울시 기후동행카드

최근 기후 위기가 점점 심각해지면서 여러 국가가 대중교통을 활성화를 위한 방안으로 여러 가지 교통사업 추진하고 있습니다. 먼저 추진한 국가들은 여러 국가 산업에 대한 결과로 교통혼잡 개선 및 대중교통 신규 이용자 증가 등 사회경제적 효과를 보이고 기후 위기에도 대응하고 시민의 교통을 편리하게 진행하고 있습니다.

 

서울시가 2024년 하반기로 도입할 서울시 기후 동행 카드는 월 65,000에 시내 지하철, 시내 마을버스, 공공자전거 따릉이까지 포함한 교통수단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는 교통카드입니다. 대중교통 종류 제한, 이용 횟수 제한, 환급과정이 차별화되어 있습니다.

 

무제한 정기 이용권인 기후 동행 카드는 2024년 1월~5월 시범운영과 보완을 한 뒤 2024년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시행한다는 계획이라고 했습니다.

 

해당 기후동행카드가 본격 시행되면 생활비, 교통비 절약에 큰 도움을 받을 것 같습니다.

카드 사용법

  1. 지하철 : 서울 시내에서 승하차하는 모든 지하철( 1,2,3,4,5,6,7,8,, 9, 경의 중앙, 분당, 경춘, 우이신설, 신림)(신분당선 제외) 선에서 사용 가능하며, 서울에서 승차하여 경기나 인천 등 다른 지역에서 하차하는 경우에는 이용 가능하지만 서울이 아닌 다른 지역에서 승차하는 경우에는 이용이 어렵습니다.
  2. 버스 : 서울시내버스, 마을버스 이용 가능( 광역버스 이용 어려움)
  3. 따릉이 : 1시간 무제한 이용
  4. 리버버스 : 향후 리버버스 등 차세대 친환경 교통수단까지 확대 운영 계획

서울시는 이용 편의를 위해 실물 카드와 스마트폰 앱으로도 사용할 수 있도록 시행한다고 합니다,

카드 구매금액 3,000원, 매달 충전비용 65,000원으로 매달 충전해서 이용하면 됩니다.

 

 

생활비 절약, 교통비 절약, 기후 위기 대응

 

고유가 시대 자가용으로 출퇴근하는 직장인은 최소 주유비를 16만 원으로 생각했을 때 9만 원 이상 절약

대중교통을 많이 이용하는 수입이 없는 대학생 월 최소 교통비를 9만 8천 원으로 생각했을 때 월 6만 5천 원 절약을 할 수 있습니다.

그리고 60회 탑승 기준으로 생각했을 때 1인당 교통비 절약 금액은 최소 연간 34만 원 할인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.

 

기후동행카드 도입 시 대중교통 활성화로

연간 약 1만 3천 대 승용차 이용 감소

온실가스 연간 3만 2천 톤 감소(소나무 480만 그루가 온실가스를 흡수하는 효과)

등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습니다.

 

 

 

반응형